가톨릭대학교 성심로고

로컬네비게이션

전체메뉴

전체메뉴

검색

상세정보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 : 최재천의 동물과 인간 이야기

최재천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개인저자최재천
서명/저자사항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 : 최재천의 동물과 인간 이야기 / 최재천 지음.
판사항3판.
발행사항파주 : 효형, 2022.
형태사항318 p. : 천연색삽화 ; 19 cm.
ISBN9788958722007
비통제주제어생명,동물,인간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서가에 없는 도서서가에 없는 도서
  • 야간대출 이미지야간대출
  • 인쇄인쇄

전체

전체 소장정보 목록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E559881 590.4 최7271ㅅ3 중앙도서관/제2자료실(4F)/ 대출가능

초록

목차 일부




평생 자연을 관찰해 온 과학자 최재천


엔데믹 시대에 ‘생명 다양성의 길’을 외치다





20년 만에 새 옷 입은 따뜻한 과학책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





첫 출간 이후 20여 년 세대를 건너뛰며 독자들에게 꾸준히 사랑받아 온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가 새 옷을 입고 돌아왔다. ‘생명책’이라는 애칭으로 불릴 만큼 이...

목차 전체




평생 자연을 관찰해 온 과학자 최재천


엔데믹 시대에 ‘생명 다양성의 길’을 외치다





20년 만에 새 옷 입은 따뜻한 과학책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





첫 출간 이후 20여 년 세대를 건너뛰며 독자들에게 꾸준히 사랑받아 온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가 새 옷을 입고 돌아왔다. ‘생명책’이라는 애칭으로 불릴 만큼 이 책에 대한 시선은 언제나 따뜻하고 정겨웠다.





책이 세상에 나온 바로 이듬해인 2002년, 제 7차 중등 교육과정 국어 교과서 첫 단원에 ‘황소개구리와 우리말’이 실렸다. 일찌감치 ‘생명책’을 이 땅의 모든 청소년이 읽게 된 것이다. 이 책을 처음 읽은 독자들은 이제 중년의 나이로 접어들고 있다. ‘알면 사랑한다’의 메시지를 가슴 깊이 간직한 채. 저자의 생명을 향한 따스한 시선은 시대를 아우르고, 세대를 넘어 사회 전반에 스며들었다.





오랜 기간 ‘생명책’을 아끼고 사랑해 준 독자들을 위해 이번 개정판에는 저자 최재천이 20년 만에 드리는 인사말을 남겼다. 독자들에 대한 사랑과 고마움을 저자 특유의 담백하고 온기 어린 문장으로 담았다. 아울러 호주제 폐지 논의, 주 5일제 도입 논란 등 ‘생명책’이 문제 제기하고 새삼 환기시켰던 미묘한 이슈에 대한 설명도 추가했다. 지금이야 너무도 당연하게 받아들여지는 ‘알면 사랑한다’의 메시지가 어떻게 사회를 진보시켰으며 얼마만큼 바꿀 수 있는지를, 이 책을 처음 접하는 독자들에게 전달하려는 마음에서다.





동물행동학자이자 생태학자인 최재천이 사회에 던지는 메시지는 20년 전과는 사뭇 다르다. 지금은 팬데믹 시대에서 엔데믹(풍토병) 시대로 접어들고 있다. 모두가 일상회복을 꿈꾸고 있다. 얼마 전까지 일상회복위원회를 이끌었던 저자가 제시하는 ‘공존과 상생의 시대’가 다가온 것이다. ‘알면 사랑한다’가 ‘동물도 자연도 사랑한다’로 자연스레 치환되는 시대를 우리는 살고 있다. 20여 년 전 젊은 과학자였던 저자가 책 속에 담은 메시지는 역설적이게도 세월의 때가 묻어 더욱 깊이 있는 울림을 전달한다.


목차

목차 일부


글을 시작하며 10
20년 만에 드리는 인사 14

알면 사랑한다

동물도 남의 자식 입양한다 27
왜 연상의 여인인가 34
개미군단의 만리장성 쌓기 39
꿀벌 사회의 민주주의 45
흡혈박쥐의 헌혈 50
황소개구리와 우리말 55
동성애도 아름답다 59
고래들의 따뜻한 동료애 64
종교가 왜 과학과 씨름하는가 69
동물도 죽음을 애도한다 74
잠꾸러기의 행...

목차 전체


글을 시작하며 10
20년 만에 드리는 인사 14

알면 사랑한다

동물도 남의 자식 입양한다 27
왜 연상의 여인인가 34
개미군단의 만리장성 쌓기 39
꿀벌 사회의 민주주의 45
흡혈박쥐의 헌혈 50
황소개구리와 우리말 55
동성애도 아름답다 59
고래들의 따뜻한 동료애 64
종교가 왜 과학과 씨름하는가 69
동물도 죽음을 애도한다 74
잠꾸러기의 행복 78
가시고기 아빠의 사랑 83
동물 세계의 출세 지름길 88
개미들의 『삼국지』 92
야생 동물을 잡아먹는 어리석음 98

동물 속에 인간이 보인다

동물 사회의 열린 경쟁 105
이보다 더 잔인할 수는 없다 110
공룡의 피는 따뜻했다 115
거미들의 지극한 자식 사랑 120
여성 상위 시대 125
메뚜기가 조금만 슬기롭다면 129
갈매기의 이혼 133
우리도 겨울잠을 잘 수 있다면 138
동물 속에 인간이 보인다 142
까치의 기구한 운명 147
쥐와 인간, 그 사랑과 미움의 관계 151
동물도 수학을 할까 154
기생충이 세상을 지배한다 159
동물들은 모두가 서정시인 164
열린 성性의 시대 170

생명, 그 아름다움에 대하여

동물도 거짓말을 한다 177
술의 유혹 182
블루길 사회의 열린 교육 186
암컷의 바람기 190
개미는 세습하지 않는다 195
개미와 베짱이의 진실 200
호주제, 이제 그 낡은 옷을 벗어라 205
어린이날의 진정한 의미 212
잠자리는 공룡 시대에도 살았다 216
원앙은 과연 잉꼬부부인가 221
동물계의 요부, 반딧불이 225
언어는 인간만의 특권인가 231
시간, 그 느림과 빠름의 미학 236
제비가 그립다 240
동물도 서로 가르치고 배운다 243

함께 사는 세상을 꿈꾼다

개미도 나무를 심는다 249
1일 구급차 운전 체험 254
개미 제국의 왕권 다툼 259
출산의 기쁨과 아픔 264
뻐꾸기의 시간 감각 269
나는 매미 소리가 좋다 273
동물 사회의 집단 따돌림 279
인간의 성 풍속도가 바뀌고 있다 285
남의 자식을 훔치는 동물들 290
우리 몸에도 시계가 있다 295
게으름은 아름답다 298
죽음이 두려운가 303
남자가 임신을 대신할 수 있다면 307
여왕벌의 별난 모성애 312

글을 마치며 316
이 책에 등장하는 생명들 319

저자소개



저자 : 최재천

(崔在天)

평생 자연을 관찰해 온 생태학자이자 동물행동학자. 서울대학교에서 동물학을 전공하고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학교에서 생태학 석사학위를, 하버드대학교에서 생물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0여 년간 중남미 열대를 누비며 동물의 생태를 탐구한 뒤, 국내로 돌아와 자연과학과 인문학의 경계를 넘나들며 생명에 대한 지식과 사랑을 널리 나누고 실천해 왔다.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한국생태학회장, 국립생태원 초대원장 등을 지냈다. 현재 이화여자대학교 에코과학부 석좌교수로 재직 중이며 생명다양성재단의 대표를 맡고 있다. 『개미제국의 발견』 『생명이 있는 것은 다 아름답다』 『열대예찬』 등 다수의 저서를 썼다. 2019년 총괄편집장으로서 세계 동물행동학자 500여 명을 이끌고 『동물행동학 백과사전』 개정판을 편찬했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총 10점 중 별0점
  • 별5점
  • 총 10점 중 별9점
  • 별4점
  • 총 10점 중 별7점
  • 별3점
  • 총 10점 중 별5점
  • 별2점
  • 총 10점 중 별3점
  • 별1점
  • 총 10점 중 별1점
  • 총 10점 중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글자수:0
맨 위로가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