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학교 성심로고

로컬네비게이션

전체메뉴

전체메뉴

검색

상세정보

인싸를 죽여라 : 온라인 극우주의, 혐오와 조롱으로 결집하는 정치 감수성의 탄생

Nagle, Angela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개인저자Nagle, Angela
김내훈, 1992-
서명/저자사항인싸를 죽여라 : 온라인 극우주의, 혐오와 조롱으로 결집하는 정치 감수성의 탄생 / 앤절라 네이글 지음 ; 김내훈 옮김.
발행사항파주 : 오월의봄, 2022.
형태사항250 p. ; 21 cm.
원서명Kill all normies : [the online culture wars from Tumblr and 4chan to the alt-right and Trump]
ISBN9791168730052
서지주기서지적 각주 포함
비통제주제어하위문화,인터넷문화,혐오,극우주의,인터넷정치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서가에 없는 도서서가에 없는 도서
  • 야간대출 이미지야간대출
  • 인쇄인쇄

전체

전체 소장정보 목록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E560561 303.4833 N149k김 중앙도서관/제2자료실(4F)/ 대출중 2022-12-17 예약가능
인쇄

초록

목차 일부

‘새로운 공론장’이 될 거라던 인터넷은 점점 더 ‘디스토피아’에 가까워지고 있다.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인터넷의 한구석 ‘특정 온라인 커뮤니티의 문제’로 여겨졌던 증오와 폭력의 언어는 2022년 대선을 앞둔 지금 제1야당 대선후보의 입을 통해 ‘정책’과 ‘목표’로 발화되고 있다. 우리는 혐오의 정치가 역사 속으로 사라지지 않았으며 얼마든지 또다시 실제 권력...

목차 전체

‘새로운 공론장’이 될 거라던 인터넷은 점점 더 ‘디스토피아’에 가까워지고 있다.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인터넷의 한구석 ‘특정 온라인 커뮤니티의 문제’로 여겨졌던 증오와 폭력의 언어는 2022년 대선을 앞둔 지금 제1야당 대선후보의 입을 통해 ‘정책’과 ‘목표’로 발화되고 있다. 우리는 혐오의 정치가 역사 속으로 사라지지 않았으며 얼마든지 또다시 실제 권력을 잡을 수 있다는 사실을, 미국과 도널드 트럼프를 통해 목격했다. 2021년 퇴임 이후에도 트럼프의 정치 생명은 좀처럼 끝날 줄을 모른다.

미국에서 2010년대에 부상한 혐오 정치의 배경에는 인터넷이 있었다. 트럼프 당선으로 이어진 충격의 대선 국면에서 백인우월주의자와 반페미니스트 그리고 온라인의 젊은 극우주의자들은 ‘대안우파’로 묶여 호명되었다. 이들은 어떻게 결집하며 주류로 부상했는가? 무엇이 이들을 하나의 ‘세력’으로 묶어내는가? 문화연구자 앤절라 네이글은 2000년대 이후, 특히 오바마에서 트럼프 사이 2010년대에 일어난 급격한 정치적 변화를 인터넷문화와 하위문화의 관점으로 파고든다. 페미니즘과 섹슈얼리티, 젠더 정체성, 인종차별주의, 표현의 자유와 정치적 올바름이라는 의제가 분출하던 기간 동안 주류 매체들의 레이더망 바깥에서 치열하게 이루어진 온라인 문화전쟁을 추적한다.

목차

목차 일부

들어가며| 온라인 극우의 부상,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1 혐오 세력이 권력을 잡다: 리더 없는 디지털 혁명의 역설
2 증오와 조롱을 합리화하는 법: 위반의 온라인 정치학
3 혐오로 뒤덮인 인터넷: 온라인 미디어 제국을 건설한 대안우파
4 정치가 사라졌다: 뷰캐넌에서 이아노풀로스까지, 보수주의자들의 문화전쟁
5 소환하고 낙인찍고 숙청하기: 텀블러에...

목차 전체

들어가며| 온라인 극우의 부상,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1 혐오 세력이 권력을 잡다: 리더 없는 디지털 혁명의 역설
2 증오와 조롱을 합리화하는 법: 위반의 온라인 정치학
3 혐오로 뒤덮인 인터넷: 온라인 미디어 제국을 건설한 대안우파
4 정치가 사라졌다: 뷰캐넌에서 이아노풀로스까지, 보수주의자들의 문화전쟁
5 소환하고 낙인찍고 숙청하기: 텀블러에서 캠퍼스 전쟁까지, 분열하는 좌파
6 ‘페미니즘이 세상을 망친다’: 온라인 남초 커뮤니티와 대안우파의 연결고리
7 온라인 극우의 오래된 레토릭: 하위문화적 구별짓기와 ‘반항적 남성성’이라는 환상

나가며| 오프라인으로 번지는 문화전쟁
옮긴이의 말

저자소개

<BR>저자 : 앤절라 네이글<BR>아일랜드계 미국인 문화연구자. 〈현대 온라인 안티페미니스트 운동 연구(An investigation contemporary online anti-feminist movements)〉(아일랜드 더블린시티대학교 커뮤니케이션 전공, 2015)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문화정치비평 격월간지 《배플러》, 미국 최대 극좌 성향 매거진 《자코뱅》, 이십 대 젊은 필진이 모여 만든 정치 격월간지 《커런트어페어스》 등 여러 매체에 기고하며 친(親)샌더스 좌파의 관점에서 우파와 리버럴의 문화정치학을 비판하고 민주사회주의와 페미니즘의 접합을 도모한다. 현재 뉴스레터 플랫폼 서브스택(Substack)을 통해 정치와 문화를 비평하는 뉴스레터를 발행하고 있다.<BR><BR>역자 : 김내훈<BR>1992년생. 작곡을 공부하다가 재능이 없음을 깨닫고 그만뒀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에 입학해 영화이론을 전공했다. 다큐멘터리와 영화를 통해 세상사에 관심을 두기 시작했다. 영상ㆍ문화ㆍ사회ㆍ정치ㆍ철학을 두루 배우고 익힐 방법을 궁리하다가 연세대학교 커뮤니케이션대학원에 입학, 박사과정에 재학 중이다. 좌파 포퓰리즘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정치 유튜브, 밈과 커뮤니케이션, 인터넷에서의 위악과 트롤링문화 등을 흥미롭게 관찰하고 있다. 《프로보커터: 그들을 도발해 우리를 결집하는 자들》과 《급진의 20대: K-포퓰리즘, 가장 위태로운 세대의》를 썼다.<BR><BR><BR>

이전 다음

이전 다음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총 10점 중 별0점
  • 별5점
  • 총 10점 중 별9점
  • 별4점
  • 총 10점 중 별7점
  • 별3점
  • 총 10점 중 별5점
  • 별2점
  • 총 10점 중 별3점
  • 별1점
  • 총 10점 중 별1점
  • 총 10점 중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글자수:0
맨 위로가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