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학교 성심로고

로컬네비게이션

전체메뉴

전체메뉴

검색

상세정보

자연의 역습, 환경전염병

Walters, Mark Jerome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개인저자Walters, Mark Jerome
이한음
서명/저자사항자연의 역습, 환경전염병 / 마크 제롬 월터스 지음 ; 이한음 옮김.
발행사항서울 : 책세상, 2008.
형태사항251 p. : 채색삽도 ; 21 cm.
원서명Six modern plagues and how we are causing them
ISBN9788970136905
서지주기주(p. 213-237), 색인(p. 246-251) 포함
비통제주제어자연역습,환경전염명,전염병,전염병원인,전염병역사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서가에 없는 도서서가에 없는 도서
  • 야간대출 이미지야간대출
  • 인쇄인쇄

전체

전체 소장정보 목록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E346028 614.4 W235s이ㅊ 중앙도서관/제2자료실(4F)/ 대출가능
2 E346029 614.4 W235s이ㅊ c.2 중앙도서관/제2자료실(4F)/ 대출가능

초록

목차 일부

아픈 자연이 인간을 벌하다

인간이 자연 환경에 일으킨 변화가 어떻게 새로운 질병을 불러들이고 악화했는지 설명한 책. 여섯가지 신종 전염병을 예로 들어 새로운 전염병과 환경 변화, 생태계 파괴의 관계를 정리했다. 

《자연의 역습, 환경전염병》은 페니실린 발견 이후 인류에게 전염병은 더 이상 없을거라는 생각과는 달리 시간이 흐를수록 새로 생기는 신종 전염병...

목차 전체

아픈 자연이 인간을 벌하다

인간이 자연 환경에 일으킨 변화가 어떻게 새로운 질병을 불러들이고 악화했는지 설명한 책. 여섯가지 신종 전염병을 예로 들어 새로운 전염병과 환경 변화, 생태계 파괴의 관계를 정리했다.

《자연의 역습, 환경전염병》은 페니실린 발견 이후 인류에게 전염병은 더 이상 없을거라는 생각과는 달리 시간이 흐를수록 새로 생기는 신종 전염병의 원인과 역사를 통해 인간과 자연은 다른 운명이 아님을 보여준다.

수의학자이자 언론학 교수인 마크 제롬 월터스는 수십 년 동안 인류가 전염병의 네번째 시기에 들어서고 있는하다고 정리하며 에코데믹이라는 새로운 개념을 제안한다. 이를 통해 인간이 새로운 질병의 출현과 확산을 부른 주범이라는 사실을 알려준다.

☞ 에코데믹이란 전명병을 뜻하는 epidemic을 변형한 것으로 생태병 내지 환경전염병이라고 옮길 수 있는 것으로 인류가 지구 환경과 자연순환과정을 대규모로 파괴한 결과 나타난 생태 변화와 밀접하게 연관된 전염병들을 가리킨다. 이 책에서는 여섯 가지 신종 전염병(광우병, 에이즈, 살모넬라 DT104, 라임병, 한타바이러스폐증후군, 웨스트나일뇌염)의 예를 통해 인간이 자연에 일으킨 변화와 재앙의 순환 고리를 보여준다.

목차

목차 전체

들어가는 말
1.광우병 - 진보의 어두운 그림자
2.에이즈 - 아망딘이라는 침팬지
3.살모넬라 DT104 - 항생제 내성의 행로
4.라임병 - 오래된 숲과 관절염
5.한타바이러스 - 죽음의 봄
6.웨스트나일뇌염 - 나이 강에서 온 바이러스
끝을 맺으며 - 사스와 그 이후


감사의말
옮기고 나서
찾아보기

이전 다음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총 10점 중 별0점
  • 별5점
  • 총 10점 중 별9점
  • 별4점
  • 총 10점 중 별7점
  • 별3점
  • 총 10점 중 별5점
  • 별2점
  • 총 10점 중 별3점
  • 별1점
  • 총 10점 중 별1점
  • 총 10점 중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글자수:0
맨 위로가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