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학교 성심로고

로컬네비게이션

전체메뉴

전체메뉴

검색

상세정보

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 : 사람의 뇌가 반응하는 12가지 스토리 법칙

Cron, Lisa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개인저자Cron, Lisa
문지혁
서명/저자사항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 : 사람의 뇌가 반응하는 12가지 스토리 법칙 / 리사 크론 지음 ; 문지혁 옮김.
발행사항서울 : 웅진지식하우스, 2015.
형태사항383 p. ; 22 cm.
원서명Wired for story : the writer's guide to using brain science to hook readers from the very first sentence
ISBN9788901178479
비통제주제어글쓰기,스토리 법칙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서가에 없는 도서서가에 없는 도서
  • 야간대출 이미지야간대출
  • 인쇄인쇄

전체

전체 소장정보 목록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
1 E475055 808.3 C947w문 중앙도서관/제1자료실(3F)/ 대출가능
2 E475056 808.3 C947w문 c.2 중앙도서관/제1자료실(3F)/ 대출가능

초록

목차 일부

우리 두뇌의 강력한 욕망을 자극하라! 
미국에서 2012년에 추간되어 ‘베스트셀러를 꿈꾸는 작가들의 필독서’라는 평을 들으며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는 『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는 끌리는 이야기를 쓰는 12가지 법칙을 설명한 책이다. 그러나 유명 작가들이 자신의 경험담을 풀어놓는 기존의 수많은 작법서와 달리, ‘뇌 과학’이라는 보다 객관적이고 과학...

목차 전체

우리 두뇌의 강력한 욕망을 자극하라!
미국에서 2012년에 추간되어 ‘베스트셀러를 꿈꾸는 작가들의 필독서’라는 평을 들으며 뜨거운 호응을 얻은 바 있는 『끌리는 이야기는 어떻게 쓰는가』는 끌리는 이야기를 쓰는 12가지 법칙을 설명한 책이다. 그러나 유명 작가들이 자신의 경험담을 풀어놓는 기존의 수많은 작법서와 달리, ‘뇌 과학’이라는 보다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근거를 십분 활용한다.

가령, 작가들은 언제나 독자를 속이고 새로운 이야기를 써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 인간의 뇌는 미래를 예측하는 것을 좋아하고 임의성을 싫어하기 때문에 이야기에 등장하는 아주 작은 정보일지라도 반드시 있어야 할 이유가 밝혀져야 한다. 이처럼 이 책은 신경과학자들이 밝혀낸 ‘뇌의 비밀’을 저자의 스토리 컨설턴트로서의 경험을 통해 ‘이야기의 비밀’로 바꿔낸다.

스토리텔러들이 빠져 있는 기존의 잘못된 상식은 무엇이며, 인간의 뇌는 주인공의 감정을 어떤 방식으로 느끼는지, 인간의 뇌는 스토리의 어떤 측면을 중요하게 여기고 어떤 것은 인지 못하는지 등 끌리는 이야기가 가지고 있는 12가지 비밀을 따라가 보자. 작가 지망생들은 물론, 광고, 비즈니스 분야에 종사하는 이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목차

목차 일부

들어가며 : 불타는 창작열과 죽이는 아이디어가 있는데 왜 독자는 외면할까 
1장 독자를 사로잡는 법 : 독자는 첫 문장에서부터 무슨 일이 벌어질지를 알기 원한다 
2장 핵심에 집중하기 : 이야기 속 모든 정보는 반드시 알 필요가 있는 것이어야 한다 
3장 감정 전달하기 : 독자는 주인공의 감정을 그대로 느낀다 
4장 주인공의 목표 만들기 : 목적이 없으면 ...

목차 전체

들어가며 : 불타는 창작열과 죽이는 아이디어가 있는데 왜 독자는 외면할까 
1장 독자를 사로잡는 법 : 독자는 첫 문장에서부터 무슨 일이 벌어질지를 알기 원한다 
2장 핵심에 집중하기 : 이야기 속 모든 정보는 반드시 알 필요가 있는 것이어야 한다 
3장 감정 전달하기 : 독자는 주인공의 감정을 그대로 느낀다 
4장 주인공의 목표 만들기 : 목적이 없으면 갈 곳도 없다 
5장 세계관 뒤틀기 : 진짜 문제는 내면에 묻혀 있다 
6장 구체적으로 쓰기 : 떠올릴 수 없다면 존재하는 게 아니다 
7장 변화와 갈등 만들기 : 갈등은 정말 피할 수 없는 것이어야 한다 
8장 인과관계의 중요성 : ‘무엇’보다 ‘왜’가 훨씬 더 중요하다 
9장 시험 들기와 상처 입히기 : 잘못될 수 있는 것들은 반드시 잘못되어야 한다 
10장 복선에서 결과까지 : 독자는 예측하는 데서 즐거움을 느낀다 
11장 서브플롯의 비밀 : 이야기의 겹은 샛길로 인해 풍부해진다 
12장 작가의 머릿속 들여다보기 : 쓸 때의 뇌는 읽을 때의 뇌와 다르다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 이야기는 아름다운 글을 이긴다 
주(註)

저자소개

저자 : 리사 크론 

저자 리사 크론 LISA CRON은 베테랑 출판 편집자이자 스토리 컨설턴트. UC버클리를 졸업하고 세계적인 출판사 W. W. 노튼과 존 뮤어 출판사에서 문학 에디터로 10년간 근무했다. 신인 작가의 작품부터 베스트셀러를 넘어 고전이 된 작품까지 수많은 소설들을 담당하며 냉철하고 능력 있는 편집자로 명성을 쌓았다. 
성공적인 출판 경력을 바탕으로 방송계의 러브콜을 받은 그녀는 폭스TV, 미러맥스, 코트TV, 쇼타임 등에서 스토리 에디터와 선임프로듀서로 활약하며, 창작 프로세스 점검, 대본 수정, 신입 작가 지도 업무 등을 진행했다. 
이후 스토리텔링의 전쟁터인 할리우드로 활동 반경을 넓혀 미국 최대 영화사 워너브라더스를 비롯하여, 윌리엄 모리스 에이전시, 빌리지 로드쇼 등의 영화사에서 시나리오의 각색을 돕는 스토리 컨설턴트로 일했다. 그밖에도 안젤라 리날디 문학 에이전시에서 출판 에이전트로 활동하며 수많은 작가들과 협업해왔다. 현재 UCLA 창작 프로그램에서 스토리텔링을 가르치고 있으며, 그녀의 TEDx 강연은 작가 지망생은 물론, 광고, 비즈니스, 마케팅 분야 종사자들까지 추천하는 최고의 스토리텔링 강연으로 평가받았다.


역자 : 문지혁 

역자 문지혁은 서울대학교 영어영문학과와 한국예술종합학교 서사창작과 전문사를 졸업하고, 뉴욕대학교에서 인문사회학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지은 책으로는 소설집 《사자와의 이틀밤》과 장편소설 《체이서》, 뉴욕과 홋카이도에 관한 두 권의 여행에세이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고흐를 만나다》 《렘브란트를 만나다》 《호세아》《코끼리 믿음》 등이 있다. 뉴욕대학교 동아시아학과에서 한국어를 가르쳤으며, 현재는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글쓰기와 소설 창작을 가르치고 있다.

이전 다음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총 10점 중 별0점
  • 별5점
  • 총 10점 중 별9점
  • 별4점
  • 총 10점 중 별7점
  • 별3점
  • 총 10점 중 별5점
  • 별2점
  • 총 10점 중 별3점
  • 별1점
  • 총 10점 중 별1점
  • 총 10점 중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글자수:0
맨 위로가기 버튼